• 최종편집 2019-08-22(목)

국토부, 플라이강원 안전운항능력 검증 실시

85개 항목 3,800여 검사항목 기반 5개월간 적합여부 검증․현장검사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4.22 21:2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올해 항공운송사업 면허를 발급(‘19.3.6) 받은 3개사 중 플라이강원(주)이 가장 먼저 운항증명(AOC) 검사를 신청하여 국내․국제 항공운송사업을 위한 안전운항능력 검증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운항증명(AOC)은 항공사가 안전운항 수행 능력을 갖추었는지 검사하고 승인하는 제도로써, 사업면허를 받은 이후 조직, 인력, 시설 및 장비, 운항관리, 정비관리 등 제반 안전운항 능력을 검사하고,

 

안전운항 능력이 검증되면 운항증명서(AOC : Air Operator Certificate)와 항공사가 준수하여야 할 운항조건 및 제한사항이 수록된 운영기준을 함께 발급하게 된다.

 

이번 검사를 위해 점검팀은 조종, 정비, 객실, 운항관리, 위험물, 보안 등 분야별 전문 감독관 14명으로 구성하고 약 5개월에 걸쳐 국가기준(85개 분야, 3,800여 개 검사항목)에 따라 서류 및 현장검사를 실시하며,

 

특히, 서류검사는 항공관련 법령, 각종 규정․교범․매뉴얼 등의 수립여부 뿐만 아니라 제반 안전규정의 이행계획, 시행방법도 같이 검사를 하고,

 

이후, 50시간이 넘는 시범비행, 비상착수, 비상탈출 평가, 공항지점에 대한 현장검사를 실시하여 분야별 안전운항 준비상태를 면밀히 확인할 계획이다.

    

아울러, 운항증명이 발급되면 신규 취항 노선에 대해 전담감독관(운항․정비 각 1명)을 지정하여 취항 후 1개월까지 운항현장에서 안전운항 여부를 밀착 모니터링 할 예정이다.

 

국토교통부 항공운항과 김상수 과장은 취항 후 6개월이 경과되는 시점에 종합적인 잠재위험 점검을 실시하여 운항증명 검사에서 확인한 안전운항 능력 유지 여부를 진단하는 등 신생 항공사에 대한 안전관리를 철저히 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기운 국토교통부 출입기자 thenewstoday365@naver.com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태그

전체댓글 0

  • 7141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국토부, 플라이강원 안전운항능력 검증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