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8-19(월)

대전시, 6월부터‘광역알뜰교통카드’시범운영

5월부터, 시민 체험단 2,000명 선착순 접수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5.06 21:2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대전시, 6월부터‘광역알뜰교통카드’시범운영 (2).jpg
(대전시, 6월부터‘광역알뜰교통카드’시범운영 / 대전시청 제공)

 

대전시는 2019년 국토교통부가 시행하는 '광역알뜰교통카드' 시범사업에 선정돼 시민 체험단 2,000명을 선정, 오는 6월부터 시범운영 할 계획이라고 6일 밝혔다.  

 

시민 체험단은 대전시에 주민등록상 주소지를 두고 있는 시민은 누구나 참여가 가능하고, 5월부터 광역알뜰교통카드 홈페이지(http://alcard.kr)를 통해 참여 신청을 하면 된다.
 
광역알뜰교통카드는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시민 누구나 교통비 절감혜택을 누릴 수 있는 제도로, 대중교통을 타면 탈수록 최대 30%+α까지 교통비를 아낄 수 있다.

신청방법은 광역알뜰교통카드 홈페이지(http://alcard.kr) 접속 ⇒ 체험단 신청 ⇒ 지자체 선택 ⇒ 광역알뜰교통카드 지정(선불카드(이비모바일), 후불카드(신한/우리(BC) 신용카드 및 체크카드)하면 된다.
 
이용방법은 마일리지 앱 다운로드(핸드폰) ⇒ 출발․목적지 설정 ⇒ 이동(마일리지 자동 적립) 하면 된다.
 
이 사업은 지난해 세종, 울산, 전주 등에서 시범운영했으며, 2019년은 대전시를 포함한 11개 지역에서 운영할 예정이다.
 
대전시 박제화 교통건설국장은 “광역알뜰교통카드 시범사업에 선정되면서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시민들의 교통비용 절약은 물론 환경개선과 대중교통 활성화 효과를 기대할 수 있게 됐다”며 “향후 시범사업 모니터링을 통해 계속 추진 여부를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5527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전시, 6월부터‘광역알뜰교통카드’시범운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