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5-21(화)

문체부-틱톡(모바일 플랫폼), 정책소통 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연간 캠페인 추진, 새로운 방식으로 정부정책 소통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5.09 22:0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문체부-틱톡 정책소통 활성화 업무협약 체결(2).jpg
(문체부-틱톡 정책소통 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는 15초 영상 기반의 모바일 플랫폼 틱톡*과 손을 잡고 정책소통 활성화를 위한 연간 캠페인을 추진한다.

 

문체부는 5월 9일(목) 오후 2시 정부세종청사에서 틱톡과 대국민 정책소통을 강화하는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최근 젊은 세대들이 창의적 의사 표출과 놀이공간으로 주목하고 있는 ‘틱톡’을 통해 국정현안 정보와 메시지를 유쾌하게 전달하고, 지속적인 정책 소통을 이어가기 위해 마련됐다. 문체부는 앞으로 1년간 매월 정부 부처의 주요 정책 현안을 캠페인 주제로 선정하고 틱톡과 공동캠페인을 추진할 계획이다.

 

한편, 문체부는 지난 3월부터 틱톡과 함께 3.1절 및 임시정부 100주년을 기념해 ▲ 래퍼 비와이, 김연아-하연우의 100주년 기념음원 표출·확산(530만 회 이상 조회), ▲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100주년 축하해’ 캠페인(220만 조회) 등을 추진한 바 있다.

 

문체부-틱톡 정책소통 활성화 업무협약 체결(3).jpg
(문체부-틱톡 정책소통 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5월 스승의날 기념 등 민관 협업 캠페인도 잇따라 선보일 예정

 

5월에는 교육부(장관 유은혜), 틱톡과 함께 스승의 날을 기념해 12일(일)부터 17일(금)까지 ‘#선생님 사랑해요’ 캠페인을 진행한다. 이번 캠페인은 선생님에 대한 사랑을 재미있는 영상으로 표현해준 학생과 학급에 치킨을 사은품으로 제공하는 경연 형태로 진행된다. 참여 학생과 선생님들은 캠페인을 통하여 스승의 날의 의미를 요즘 세대에 맞게 풀어내며 새로운 추억을 만들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문체부 이계현 디지털소통관은 “멀티미디어 시대 진입 이후, 디지털 기반의 새로운 소통방식에 적응하지 못하면 도태된다.”라며, “앞으로도 틱톡과 같은 민간기업과의 협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국민들과 활발하게 소통하겠다.”라고 밝혔다.

 

이기운 문화체육관광부 출입기자 thenewstoday365@naver.com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태그

전체댓글 0

  • 7128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문체부-틱톡(모바일 플랫폼), 정책소통 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