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5-21(화)

다임러․볼보 덤프트럭 제동장치 결함으로 리콜 실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5.10 03:3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다임러트럭코리아(주) 및 볼보트럭코리아(주) 에서 제작·판매한 덤프트럭 259대에서 제동장치 결함이 발견되어 시정조치(리콜)한다고 밝혔다.

 

다임러트럭코리아(주)에서 제작·판매한 Arocs 덤프트럭 198대는 냉각수 이용방식의 보조브레이크인 리타더 불량으로 원활한 제동이 이뤄지지 않을 가능성이 발견됐다.

 

해당 건설기계는 5월 15일부터 다임러트럭코리아(주)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개선된 리타더로 교체 및 냉각수 교환)를 받을 수 있다.

 

볼보트럭코리아(주)에서 제작·판매한 FH․FM 덤프트럭 61대는 조향 및 구동축 브레이크 캘리퍼의 자동간극조정기어가 파손되어 브레이크 패드 마모량에 따라 자동으로 간극이 조정되지 않아 제동이 되지 않거나 제동거리가 길어질 가능성이 확인됐다.

    

해당 건설기계는 5월 10일부터 볼보트럭코리아(주) 정비공장에서 무상으로 수리(브레이크 캘리퍼 하우징 교환)를 받을 수 있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다임러트럭코리아(주)(080-001-1886), 볼보트럭코리아(주)(080-038-1000)로 문의하면 상세한 정보를 제공받을 수 있다.

 

한편, 건설기계 결함신고는 자동차리콜센터(www.car.go.kr)의 건설기계마당 및 전화(080-357-2500)를 활용하면 된다.

 

국토교통부 박정수 건설산업과장은 “덤프트럭 등 대형 건설기계는 운행 중 제동장치의 결함 발생 시 큰 인명사고를 유발할 수 있는 만큼 소유자에게 개별적으로 통보하는 등 단 한 대도 빠짐없이 신속하게 시정을 받도록 조치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이기운 국토교통부 출입기자 thenewstoday365@naver.com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태그

전체댓글 0

  • 5208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다임러․볼보 덤프트럭 제동장치 결함으로 리콜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