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9-22(일)

부여군, 벼 생산비절감을 위한 벼 소식재배기술 현장 연시회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5.21 21:2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3. 규암면 벼 소식재배 시연 장면.jpg
(규암면 벼 소식재배 시연 장면 / 사진 = 부여군청 제공)

 

부여군농업기술센터(소장 유호석)는 지난 17일 규암면 노화리 박정수 농가에서 벼 소식재배기술 현장 연시회를 실시했다.

 

이날 연시회는 부여군 규암면 노화리에서 농업인 8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전용 이앙기를 활용한 소식재배기술 설명과 주수별 이앙연시 순으로 진행했으며 농업인들의 열띤 관심 속에 진행됐다.

 

벼 소식재배는 3.3㎡당 50주(재식거리 30×22cm)와 37주(30×22cm), 주당 3~5본 이앙하는 방법으로 10a당 모판수를 기존 20~30개에서 10개 내외로 줄여 생력화 하는 모내기 방법이다. 이 방법은 재식거리가 넓어 도열병, 잎짚무늬마름병 발생이 적고 분열이 많아져 도복에도 강한 특성을 가진다.

 

벼 소식재배기술 보급은 4개 농가(14ha)의 시범재배를 통하여 수량과 품질변화를 파악하고 부여군에 알맞은 최적의 재배조건을 연구하여 생산비를 줄이는 신기술로 발전시킬 계획이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소식재배로 노동력을 줄여 비용을 10a당 63,500원, 즉 육묘·이앙 비용 중 45%를 절감시킬 수 있으며 수량과 품질에도 관행재배 방법과 차이가 없어 부여군에 소식재배기술을 확대 보급해 농가소득 향상에 이바지 하겠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5804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부여군, 벼 생산비절감을 위한 벼 소식재배기술 현장 연시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