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6-26(수)

도심 속에서 만나는 나비와 반딧불이

대전곤충생태관, 내달 5일부터 16일 나비와 반딧불이 체험 행사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5.31 13:4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도심 속에서 만나는 나비와 반딧불이_호랑나비.jpg
(도심 속에서 만나는 나비와 반딧불이 호랑나비)

 

대전곤충생태관은 곤충에 대한 긍정적인 이미지를 심어주고 정서함양과 곤충산업 홍보를 위해 내달 5일부터 16일까지 ‘도심 속에서 만나는 나비와 반딧불이 체험’ 행사를 진행한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체험행사는 도심에서 만나기 힘든 호랑나비, 배추흰나비, 암끝검은표범나비 등 3종의 나비와 번데기, 먹이식물을 관찰할 수 있고, 나비 한 살이(알→ 유충→ 번데기→ 성충)도 한 눈에 볼 수 있는 전시도 마련된다.

 

반딧불이는 자연환경이 잘 보존되고 도시와 떨어져 있는 청정한 지역에서 밤에만 볼 수 있지만, 대전곤충생태관에서는 낮에 반딧불이 불빛 체험이 가능하며, 반딧불이의 한 살이 변화과정을 쉽게 이해하고 관찰할 수 있도록 사진으로도 전시한다.

 

대전시 인석노 농생명정책과장은 “최근 지구온난화에 따른 기후변화 등으로 인해 주변에서 찾기 힘든 나비와 반딧불이를 직접 보고 느낄 수 있는 체험을 통해 곤충의 소중한 가치를 느끼고 온 가족이 행복한 꿈과 추억을 간직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도심 속에서 만나는 나비와 반딧불이 체험’ 관람시간은 나비는 오전 10시부터 5시까지, 반딧불이는 주중(월~금)에는 오전 10시30분부터 정오까지, 주말과 휴일(토~일)에는 오후 2시부터 3시30분까지다.

 

관람을 희망하는 경우 체험 운영시간에 곤충생태관을 방문하면 선착순으로 관람이 가능하다.

 

별도 예약은 받지 않으며 무료로 운영된다.(☎042-270-5274)

태그

전체댓글 0

  • 3492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도심 속에서 만나는 나비와 반딧불이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