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7-18(목)

조달청, 「낭만항구 목포여행」3개 코스 나라장터에 등록

목포시와 문화관광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6.14 16:4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MOU.jpg

 

조달청(청장 정무경)은 14일(금) 목포시청에서 목포시와 문화 관광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낭만항구 목포여행 상품개발 및 공급 지원 ▲신규 여행  체험서비스 상품의 확산 및 홍보협력 ▲이용 활성화를 위한 네트워크 구축 등에 대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낭만항구 목포여행」은 ①레트로 목포여행, ②근대문화도시 목포 탐방, ③‘박물관은 살아있다’ 갓바위 문화탐방 3개 코스로, 추억과 역사와 자연을 한꺼번에 체험할 수 있다.

 

코스마다 여행안내와 교육효과를 높이기 위해 전문문화관광해설사가 동행하고, 수요기관이 요청하면 원하는 일정으로 관광 프로그램 설계도 지원한다.

 

조달청은 국내여행을 활성화하고, 서비스산업 발전을 위해 지난 2015년부터 지자체 등과 지역 여행‧체험상품을 공동 개발해 공급하고 있다.

 

현재 5만 5천여 공공기관, 40만여 조달업체가 이용하는 나라장터에 자연생태학습, 전통문화체험, 힐링치유체험, 해양레저체험 등 4개 테마, 51개의 지역 여행‧체험상품이 등록되어 큰 홍보 효과를 누리고 있다.

 

지역 여행‧체험 공급실적은 ‘15년 8백만 원에서 지난해 10억 원으로 크게 증가했고, 올해는 자유학년제 도입에 따른 체험학습 확대 등으로 더욱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첫 지역 여행‧체험상품인 ‘군산 역사문화탐방’을 운영하는 군산시 관계자에 따르면, “연평균 방문객 수가 20만여 명(‘14~’15년) 수준에서 90만여 명(‘16~’18년)으로 4배 이상 증가함에 따라 지역 소비시장에 활력을 불어 넣는 계기가 됐다”고 전했다.

 

정무경 조달청장은 “최근 어려운 경제상황 극복을 위해서는 내수경기 진작이 필요한 데, 지역관광‧서비스산업 활성화는 이를 위한 하나의 대안이 될 수 있다.”면서,

 

“지자체와 공동으로 지역별 특색을 담은 여행상품 개발을 지속적으로 추진하면서, 이용확산을 위해 교육기관 등과 협력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6652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조달청, 「낭만항구 목포여행」3개 코스 나라장터에 등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