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7-18(목)

금강환경청…대청호에서 『국토 대청결 활동』 전개!

장마철 대비, 대청호 일원에서 대전시․옥천군․물관련기관․민간단체․지역주민 등 250여명이 참석, 대대적인 환경정화활동 실시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6.24 19:1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금강유역환경청(청장 김승희)은 2019년 6월 25일 대전․충청권 광역 상수원인 대청호 일원에서 민․관 합동으로 대대적인 국토 대청결 활동을 전개한다고 밝혔다.

 

이번 국토 대청결 활동에는 금강유역환경청을 비롯해 대전광역시, 옥천군, 금강홍수통제소․금강물환경연구소․K-water, 환경보전협회․야생생물관리협회, 대청호보전운동본부․대청호주민연대 등 민간단체와 지역주민 25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본격적인 장마철에 대비, 대청호와 상수원보호구역 일원에서 실시되는 환경정화 활동은 참석기관별로 3개팀으로 나누어 육상쓰레기 수거․처리, 수중쓰레기 정화활동 등과 함께 생태계교란생물종 퇴치․제거활동도 병행하여 실시한다.

 

대전시 동구 회남로 일원의 지류하천, 상수원보호구역 일원에서는 호우시 육상에 방치된 쓰레기가 대청호로 유입되는 것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지역주민․민간단체 등과 함께 육상쓰레기 정화활동을 실시하고,

 

충북 옥천군 군북면 석호리 일원에서는 전문 잠수인력(20명), 보트, 대형 바지선 등을 동원해 수중에 잠겨 있는 폐그물, 폐어구, 폐고철, 폐목재 등을 집중적으로 수거․처리할 계획이다.

 

그리고, 대전시 동구 추동(추동수역) 일원에서는 한국생태계교란어종퇴치관리협회(전문 잠수부 10명), 야생생물관리협회 등 전문인력을 투입해 큰입배스, 단풍잎돼지풀 등 대청호에 서식하는 생태계교란생물종을 포획, 제거하는 활동도 병행할 예정이다.

 

아울러, 장마철이 끝나는 7월부터 9월에는 K-water, 대전시․옥천군 등 대청호 수질관리기관들과 함께 집중호우와 태풍 등으로 대청호내로 유입된 각종 부유쓰레기를 신속히 수거․처리하는 환경정화활동과 대청호 녹조저감대책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김승희 금강유역환경청장은“장마철이 시작되기 전에 대청호 일원의 쓰레기를 깨끗하게 수거하여 녹조 발생에 사전에 대비하고, 관계기관과 협력해 대청호 녹조저감대책, 수질정화활동 등을 지속 추진하여 국민들께서 안전하고 깨끗한 수돗물을 마실 수 있도록 상수원 수질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라고 강조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6983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금강환경청…대청호에서 『국토 대청결 활동』 전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