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9-22(일)

농협·법조계·종교계와 자살예방 총력

24일 자살예방 및 생명존중문화 확산 위한 업무협약 체결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6.24 20:2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send_20190624_2127.jpg

 

send_20190624_1963.jpg

 

충남도가 자살률을 낮추기 위해 지역사회 각계각층 단체와 자살예방 협력체계를 구축했다.

 

도는 24일 도청 상황실에서 자살예방 및 생명존중문화 확산을 위해 법률단체, 종교계, 농협과 함께 자살예방 협약식을 개최했다.

 

양승조 충남지사와 자살예방 대응 협력기관 관계자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연 이번 협약식은 경과보고, 간담회, 협약 체결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이날 협약을 통해 도와 협력체계를 구축한 기관은 △농협중앙회 충남지역본부 및 충남하나로마트선도조합협의회 △충청남도보건소장협의회 △대전지방변호사회 △기독교, 대한성공회, 불교, 원불교, 천주교 등 도내 5대 종교단체 등이다.

 

도는 협약기관과 함께 자살 고위험군 및 유가족 대상 법률자문체계 구축, 종교계 중심의 자살예방 홍보 확대, 번개탄 판매 개선 캠페인 추진 등 통합 자살예방 활동을 도내 시·군 보건소와 연계해 전개할 계획이다.

 

이 자리에서 양 지사는 “노인자살예방 1대1 멘토링사업, 자살유족과 시도자 등 자살 고위험군 지지체계 강화 등 다양한 자살예방 사업들을 펼치고 있다”면서 “오늘의 뜻깊은 협약을 바탕으로 각계각층 민간기관, 단체와 함께 ‘더 행복한 충남’을 위해 변함없는 협력을 펼쳐갈 것”이라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6257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농협·법조계·종교계와 자살예방 총력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