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0-16(수)

충남 육상 꿈나무들, 육상의 새로운 메카 계룡시에 모이다!

30일부터 31일까지 계룡종합운동장에서 충청남도교육감기 육상경기대회 개최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8.29 22:1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육상경기 사진 (2).jpg

 

계룡시는 30일부터 31일까지 2일간에 걸쳐 계룡종합운동장에서 ‘2019 충청남도교육감기 육상경기 대회’가 개최된다고 밝혔다.

 

계룡여신 양예빈 선수의 활약으로 육상의 새로운 메카로 떠오르고 있는 계룡시에서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열리는 이번 대회에는 충남도내 초‧중‧고등학교 육상선수 약 500여명이 참가해 열띤 경쟁을 펼칠 예정이다.

 

대회는 충청남도교육청이 주최하고 충남육상연맹, 계룡시육상연맹에서 주관하며 트랙경기 12종목과 필드경기 멀리뛰기, 세단뛰기, 높이뛰기, 장대높이뛰기, 투포환, 투창 등 7종목이 진행된다.

 

출전 선수들은 각자 종목에서 그동안 갈고 닦은 기량을 마음껏 발휘하며 충남 육상의 밝은 미래를 보여 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매 대회 신기록을 달성하며 놀라운 성장을 거듭하고 있는 계룡중학교 양예빈 선수가 출전하는 육상을 비롯한 멀리뛰기, 포환던지기 등 10개 종목 18명의 계룡선수단에게 많은 시민들의 기대와 관심이 모이고 있다.

 

시는 출전 선수를 비롯한 육상 관계자들과 경기를 참관하러 오는 많은 관람객들의 불편함이 없도록 교통, 안전, 환경 등 경기 지원에 만전을 기울일 계획이다.

 

대회에 앞서 29일 오후에 열린 개회식에는 최홍묵 계룡시장, 김지철 충청남도교육감을 비롯한 선수단 등 1,000여명이 참석해 정정당당한 선의의 경기를 펼칠 것을 다짐했다.

 

최홍묵 시장은 이날 격려사를 통해 “대한민국 육상계를 책임질 최고 유망주들이 계룡시에서 경기를 펼치게 돼 매우 기쁘다”며, “선수들이 최상의 컨디션으로 경기에 임할 수 있도록 대회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계룡시는 종합운동장 내 전천후 육상훈련장 건립을 비롯한 국민체육센터 건립, 생활체육시설확충 등 생활 체육을 활성화하고 체계적인 교육과 지원시스템으로 체육 유망주 발굴‧육성에 노력하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5244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충남 육상 꿈나무들, 육상의 새로운 메카 계룡시에 모이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