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0-16(수)

도민 체감 혁신 우수사례 10건 최종 선정

2019 충남 정부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 개최…최우수 논산시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0.09 15:1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도민체감_혁신_우수사례_10건_(2).JPG

 

충남도는 8일 오후 도청 대회의실에서 ‘2019년 충청남도 정부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를 개최했다고 9일 밝혔다.

 

이날 경진대회는 도와 시·군, 공공기관에서 이룬 우수 혁신사례를 공유하고, 확산시키고자 마련했다.

 

김용찬 행정부지사, 도와 시·군 담당 공무원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연 이번 대회는 사례 발표, 현장 심사, 총평 및 결과 발표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도는 이번 현장 심사에 앞서 올해 추진한 혁신 우수사례 중 전문가 평가를 통해 10건을 1차 선정했다.

 

이날 경진대회에서는 1차 심사를 통해 선정한 10건에 대해 현장 발표 점수와 사전 도민 온라인 투표 결과를 50%씩 각각 반영·합산해 최종 결과를 발표했다.

 

도민체감_혁신_우수사례_10건_(3).JPG

 

1위를 차지한 논산시의 ‘잔류농약 검사 시스템 구축을 통한 농산물 안전성 확보’는 농산물 출하 전 잔류농약 사전 검사로 부적합 농산물이 시중에 유통되는 것을 사전 차단하고 안전한 농산물 유통기반을 조성하는 사례로 최우수 평가를 받았다.

 

이어 △2위 서산시 ‘민원접수 프로세스의 변화, 전국 최고 페이스북 민원창구 온통서산’ △3위 도 토지관리과 ‘재난현장의 드론영상 생중계로 효율적인 대응체계 마련’ △4위 천안시 ‘천안시 장애인 편의시설 커뮤니티 매핑 앱 천안애(愛)놀자 운영’ △5위 도 농업기술원 ‘대한민국 최초 7월 수확 가능한 벼 신품종 빠르미 개발’ 등의 순으로 우수사례에 선정됐다.

 

이 자리에서 김 부지사는 “도민이 일상에서 체감할 수 있는 혁신을 위해 필요한 것은 기존과는 다른 새로운 문제 해결 방법”이라며 “앞으로도 도와 시·군이 함께 다양한 플랫폼과 첨단기술을 활용해 도민이 원하는 정책을 실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도는 이번 혁신사례로 선정된 우수사례에 대해 상장과 포상금을 수여하고, 행정안전부 정부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에 도 대표 사례로 추천할 계획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2865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도민 체감 혁신 우수사례 10건 최종 선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