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7-18(목)

사람들
Home >  사람들  >  복지

실시간뉴스
  • 당신의 이야기에 귀를 기울이고 행복을 전하다.
    옥천군노인장애인복지관(관장 오재훈)은 지난 2월 22일, ‘행복이야기단’ 위촉식을 시작으로 지역사회에 정서적 지지와 안부 확인이 필요한 노인에게 상담서비스를 실시하고 있다.        ‘행복이야기단’은 지역주민과 복지관 이용자의 참여를 통해 만들어진 노인 상담 자원봉사 활동이며, 2018년 4월경 충북노인종합복지관 동년배상담사 양성교육 참여를 통해 본 활동이 시작되었다. 현재 참여하고 있는 자원봉사자는 9명이며, 연령대는 60대부터 80대까지 참여를 하고 있다.    2018년에는 복지관 내부에서 이용자를 위한 복지 관련 정보 제공 활동을 통해 상담을 실시하였으며, 2019년부터는 전화 상담을 통한 독거노인 또는 위기노인의 안부 전화 서비스를 실시하고 있다. 현재 30여 명(독거노인 및 위기노인)을 대상으로 주 1회 안부 전화를 하고 있으며, 향후 정서지원을 위한 가정방문과 복지사각지대 소외계층 발굴을 위한 이동상담까지 확대할 예정이다.    ‘행복이야기단’에 참여를 하고 있는 노인 상담 자원봉사자(오희숙, 77세/여)는 본 활동에 대해서 ‘고독사와 외부단절, 빈곤, 건강 악화와 같은 상황이 독거노인부터 위기에 처한 노인까지 지역사회에 어딘가에 도움을 받지 못한 상태로 존재할 것이다. 나부터 도움의 손길을 전달하고자 활동에 참여하게 되었으며, 나도 노인이지만 나의 삶에 비해 어려운 삶을 사는 노인에게 도움이 된다면 비록 전문 상담은 아니지만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고 이야기를 전했다.    옥천군노인장애인복지관 ‘행복이야기단’은 노년의 심경을 그 누구보다 잘 이해하고 공감하며, 들어줄 수 있는 노인 동년배상담사로서의 역할을 수행하기 위해 다양한 교육을 지원하고 역량을 강화하여 지역사회를 위해 노인과 더불어 장애 당사자까지 안전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하고자 한다.    상기 활동과 관련해 궁금한 사항은 복지관 권익증진팀(T. 730-2671)으로 문의하면 보다 자세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 사람들
    • 복지
    2019-04-06

실시간 복지 기사

  • 당신의 이야기에 귀를 기울이고 행복을 전하다.
    옥천군노인장애인복지관(관장 오재훈)은 지난 2월 22일, ‘행복이야기단’ 위촉식을 시작으로 지역사회에 정서적 지지와 안부 확인이 필요한 노인에게 상담서비스를 실시하고 있다.        ‘행복이야기단’은 지역주민과 복지관 이용자의 참여를 통해 만들어진 노인 상담 자원봉사 활동이며, 2018년 4월경 충북노인종합복지관 동년배상담사 양성교육 참여를 통해 본 활동이 시작되었다. 현재 참여하고 있는 자원봉사자는 9명이며, 연령대는 60대부터 80대까지 참여를 하고 있다.    2018년에는 복지관 내부에서 이용자를 위한 복지 관련 정보 제공 활동을 통해 상담을 실시하였으며, 2019년부터는 전화 상담을 통한 독거노인 또는 위기노인의 안부 전화 서비스를 실시하고 있다. 현재 30여 명(독거노인 및 위기노인)을 대상으로 주 1회 안부 전화를 하고 있으며, 향후 정서지원을 위한 가정방문과 복지사각지대 소외계층 발굴을 위한 이동상담까지 확대할 예정이다.    ‘행복이야기단’에 참여를 하고 있는 노인 상담 자원봉사자(오희숙, 77세/여)는 본 활동에 대해서 ‘고독사와 외부단절, 빈곤, 건강 악화와 같은 상황이 독거노인부터 위기에 처한 노인까지 지역사회에 어딘가에 도움을 받지 못한 상태로 존재할 것이다. 나부터 도움의 손길을 전달하고자 활동에 참여하게 되었으며, 나도 노인이지만 나의 삶에 비해 어려운 삶을 사는 노인에게 도움이 된다면 비록 전문 상담은 아니지만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고 이야기를 전했다.    옥천군노인장애인복지관 ‘행복이야기단’은 노년의 심경을 그 누구보다 잘 이해하고 공감하며, 들어줄 수 있는 노인 동년배상담사로서의 역할을 수행하기 위해 다양한 교육을 지원하고 역량을 강화하여 지역사회를 위해 노인과 더불어 장애 당사자까지 안전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하고자 한다.    상기 활동과 관련해 궁금한 사항은 복지관 권익증진팀(T. 730-2671)으로 문의하면 보다 자세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 사람들
    • 복지
    2019-04-06
  • 종교계·민간단체와 ‘자살 예방’ 힘 모은다
    충남도가 자살 예방을 위해 도내 종교계, 민간단체와 머리를 맞댔다.   도는 5일 도청 별관 회의실에서 나라사랑자살방지협회, 라이프 굿(Life Good), 기독교 자살예방센터(Life Hope), 충남 기독교총연합회, 대한불교 조계종 6교구 본사 마곡사·7교구 본사 수덕사 관계자 등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간담회를 개최했다.   자살 예방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마련한 이날 간담회에서는 지난해 각 기관·단체별 협력 사업 추진 성과를 발표했다.   또 올해 충남광역정신건강복지센터, 종교계와 민간단체의 자살 예방 주요 사업 및 일정을 공유하고,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특히 오는 4월 개최하는 자살예방주간 생명사랑 캠페인에 대한 공동 추진 방안을 중점 논의했다.   생명사랑 캠페인은 연중 자살률이 가장 높은 4월 2주 동안 도내 전역에서 매년 개최 중이다.   도 관계자는 “자살률 전국 1위라는 불명예를 벗기 위해 앞으로도 자살 예방 대책을 중점 추진하는 한편, 종교계 및 민간단체와의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자살 예방 사업을 적극 추진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 사람들
    • 복지
    2019-03-05
비밀번호 :